메뉴 바로가기
교육·과학에 힘쓰는 창의행정

생활정보

정읍 연결서비스

  • 이동
  • 이동
  • 이동
  • 이동
  • 이동

호남우도정읍농악전수회관

  • Home
  • 생활정보
  • 문화시설
  • 호남우도정읍농악전수회관
우도농악전수회관 외부전경과 실내전시관사진

정읍농악

농악(풍물)은 지역에 따라 음악요소, 무용요소, 연희요소 및 내용이 약간씩 달라 대개는 웃다리농악, 영동농악,   호남농악, 영남농악으로 대별한다.
그 중에서도 호남농악이 가장 잘 발달되어 있으며, 호남농악은 다시 서해안 평야지대의 우도농악과 산간지역의   좌도농악으로 나누어진다.
우리 민족의 소박한 대중 음악인 농악은 전통 문화예술 중에서 규모가 가장 크고, 포괄적인 집단 행위예술   이며, 가장 원초적인 악기와 가락으로 흥과 신명나는 우리 나라 고유의 전통 종합예술이라 하겠다.
정읍농악이 발달한 시기를 찾아보면 1894년 갑오동학농민혁명에 깊이 관여했던 증산교(교주 강증산)에서 많은   관심을  보였음이 경전에 기록되어 있고, 1920년대에는 보천교(교주 차경석. 정읍시 입암면 대흥리)에서 농악을   종교음악으로 지정 우대하여 농악 예능인들을 초청, 대대적인 공연을 함으로써 농악을 육성 발전시켰다.
이즈음부터 호남우도농악의 판이 갖춰지게 되었고 그때의 명인들이 정읍을 중심으로 호남 서해안 평야지대(정읍, 고창, 부안, 김제, 익산, 군산, 영광, 함평, 나주, 목포, 광주)에서 정읍농악을 이끌었던 명인들을 찾아보면 다음과  같다. 

쇠          : 김도삼, 김강래, 박성근, 신두옥, 전이섭, 전사종, 박남식, 현판쇠...

장      구 : 김홍집, 이봉문, 신기성, 이명식, 전사섭, 이정범, 김병섭, 이동원, 추계동... .

채상소고 : 정오동, 백남윤, 한판옥, 주기환, 홍유봉...

고깔소고 : 권재기, 유종권 선생 등으로 1940년대말부터 1970년대까지 전국에 그 명성을 떨쳐 기예(技藝)를 따를 자들이 없었다.

호남 우도농악의 발상지로써 그 찬란했던 정읍농악의 명예를 되살리고자 1980년대 초부터 정읍의 많은 농악 관계인들이 우도농악에 대한 꾸준한 발굴과 연구, 농악단 창단을 통하여 유지화, 김종수선생의 지도하에  호남우도 정읍농악의 전수 및 후진 양성, 호남우도정읍농악전수회관 건립 등으로 호남우도 정읍농악이 다시 전성기를 맞고 있다.

이용시설

- 전 시 실 : 1실(125.6204㎡), 휴게실 1실(26.77698㎡)
- 기 숙 사 : 3실(27.76872㎡, 20.16538㎡, 31.4051㎡)
- 조 리 실 : 1실(14.8761㎡)
- 연 습 실 : 4실(69.75238㎡, 69.75238㎡, 35.04148㎡, 39.6696㎡)
- 대연습실 : 1실(257.52182㎡)
- 샤 워 실 : 남.여 각 1개소(75.04166㎡)

 

홈페이지

http://honam.jeongeup.go.kr/

  • 관리부서 : 문화예술과   예술진흥담당  전화번호 539-6411 )
  • 최종업데이트 : 2015.04.02 17:46
  • 오류신고

현재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 만족도통계

QUICK MENU

 
 
  • 산책길
 
  • 대장금마실길
  • 백제가요 정읍사오솔길
 
  • 소셜네트워크
 
  • 블로그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정읍단풍미인쇼핑몰
  • 정읍자생녹차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