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문화관광

정읍관광

정읍BRAND

좌고

좌고

  • 무고를 옆으로 틀에 걸어 놓은 것 같다. 좌고는 고려사나 악학궤범에 보이지 않고, 혜원의 무악도에 나온다
  • 혜원의 무악도에 의하면 피리 둘, 대금 하나, 소금 하나, 장고 하나, 북 하나, 이렇게 여섯가지로 편성되는 데, 이것이 삼현육각의 편성법이다.
    이와 같이 좌고는 춤의 반주에 쓰이기도 하고, 주로 합악과 관악합주에 사용되고 홍악합주에는 쓰이지 않는다. 그 치는 법이 장구의 합장단과 북편, 즉 장구가 북편을 칠 때 따라 친다.
    좌고는 소리북보다는 조금 큰 북에 태극무늬 등 화려하고 아름다운 무늬와 색깔을 넣어 나무틀에 걸어놓고 방망이 모양의 나무채로 쳐서 소리내는 북 종류의 타악기이다.
  • 과거의 궁중음악(아악)에서 가장 많이 쓰이는 이 북은 통이 길지 않고 납작하며 음악 연주시에는 대개 장구가 북편을 칠 때 장구가 치는 이 북편의 음을 더욱 보강하기 위하여 같이 치게 된다.
  • 관현합주, 관악합주 등 음량이 큰 음악과 무용 반주음악에 주로 쓰이는 이 악기는 틀에 매 달아 앉아서 칠 수 있도록 했다는 뜻에서 '좌고(座鼓)'라고 부르는 것이다.
  • 관리부서문화체육과/문화예술팀
  • 연락처063-539-5171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